'복면가왕' 윤형빈♥정경미, '형제의 난'에 패배 "신봉선이 오작교"

입력2021년 09월 26일(일) 18:34 최종수정2021년 09월 26일(일) 18:34
윤형빈 정경미 / 사진=MBC 복면가왕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복면가왕' 윤형빈, 정경미 부부가 신봉선이 오작교라고 밝혔다.

2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복면가왕 듀엣 대전'이 펼쳐진 가운데, '로열 패밀리'와 '형제의 난'의 1라운드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대결의 승자는 형제의 난이었고, 로열 패밀리의 정체는 코미디언 윤형빈, 정경미 부부였다.

이날 정경미는 이 자리에 오작교가 있다고 밝히며 "동기이자 제 친구인 신봉선 씨"라고 말했다.

이에 신봉선은 "형빈 오빠 같은 경우에는 남자 개그맨들 사이에서도 내 여동생을 소개해줄 수 있는 사람이었고, 경미는 동기이고 동갑인데 늘 언니 같았다"고 밝혔다.

이어 "경미는 제가 의지할 수 있는 동기였는데 두 분이 잘 어울릴 것 같아서 오작교 역할을 했다. 그때는 제가 경미보다는 형빈 오빠랑 친해서 제가 이어줬다"며 "오랜만에 두 분 손잡고 있는 모습 보기 좋다"고 웃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프듀' 김국헌→'슈퍼스타' 김영근, 간절한…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타 오디션 출신 가수들이…
기사이미지
'논란 자매' 이재영·이다영, 끝내…
기사이미지
"인간이길 포기" 아옳이, 건강주사…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모델 출신 유튜버 아옳이(본명 김민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