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히어라, 학폭 논란 마무리→SNS로 전한 심경 "용기가 생기는"

입력2024년 06월 11일(화) 20:32 최종수정2024년 06월 11일(화) 20:35
김히어라 근황 / 사진=SNS 캡처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학폭 사건에 휘말렸던 배우 김히어라가 근황을 전했다.

김히어라는 11일 자신의 SNS 스토리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별다른 멘트는 없었으나, 사진 속엔 '용기가 생기는 도시락'이라고 적힌 키링이 담겼다. 이는 학교 폭력 논란 종결 후 오랜만에 전해진 근황이다.

앞서 김히어라는 넷플릭스 '더 글로리'로 큰 사랑을 받다 지난해 9월 학교 폭력 의혹에 휩싸여 모든 활동을 중단한 바 있다. 이후 지난 4월 김히어라 소속사는 "당사자들과 만나 오랜 기억을 정리했다"며 학폭 논란을 종결지었다.

한편, 김히어라는 최근 미국 매니지먼트와 손잡고 글로벌 행보에 나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차기작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