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섬가이즈' 감독 "이성민·이희준, 현빈·강동원 급 외모는 아냐" [ST현장]

입력2024년 06월 11일(화) 16:08 최종수정2024년 06월 11일(화) 16:09
핸섬가이즈 언론배급시사회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핸섬가이즈' 남동협 감독이 캐스팅 비화를 밝혔다.

11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영화 '핸섬가이즈'(연출 남동협·제작 하이브미디어코프)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렸다. 자리에는 남동협 감독, 배우 이성민, 이희준, 공승연, 박지환이 함께했다.

'핸섬가이즈'는 한 번 보면 절대 잊을 수 없는 재필(이성민)과 상구(이희준)가 전원생활을 꿈꾸며 새집으로 이사 온 날, 지하실에 봉인됐던 악령이 깨어나며 벌어지는 고자극 오싹 코미디로, 26일 개봉한다.

이날 이성민은 극 중 비주얼에 대해 "유독 외모에 신경이 쓰였던 역할이다. 극 중에서도 저랑 이희준 캐릭터의 의모가 중요한 사건의 시작이다. 여러모로 인물들을 찾아보고 하는 과정에서 지금의 재필이가 나왔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남동협 감독은 "재필, 상구는 양면성의 캐릭터라고 생각했다. 이성민, 이희준은 못생기진 않으셨지만, 현빈, 강동원 정도는 아니어서…"라며 조심스럽게 답했다.

그러나 이를 들은 이성민은 "조심 좀 해달라. 긴장 많이 하신 것 같은데"라고 장난스럽게 경고했다.

남동협 감독은 "선과 악, 양쪽 다 가능한 배우를 원했다. 말 그대로 어떤 천의 얼굴, 모든 역할을 자기 캐릭터로 표현할 수 있는 이성민과 한국의 조커 같은 연기 천재 이희준이었기 때문에 망설임없이 설레는 마음으로 시나리오를 드렸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