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타스캔들' 장영남, 노윤서 공부 돕는 이채민에 분노 "대체 왜 그러냐" [TV캡처]

입력2023년 02월 04일(토) 21:42 최종수정2023년 02월 04일(토) 21:42
일타스캔들 / 사진=tvN 일타스캔드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일타스캔들' 장영남이 아들 이채민에게 분노했다.

4일 밤 방송된 tvN 주말드라마 '일타 스캔들'에서 이선재(이채민)가 남해이(노윤서)의 공부를 도왔다.

이날 방송에서 이선재가 남해이의 공부를 도왔다는 사실을 안 장서진(장영남)은 분노했다. 장서진은 이선재에 전화해 "너 해이 도운 거 사실이냐"며 "수아(강나언) 엄마한테 다 들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도대체 왜 엄마가 그렇게 신신당부를 했는데 그러냐. 내가 걔 엄마한테 가서 거지 근성으로 공부시키지 말라고 경고하겠다"라고 알렸다.

이선재는 "그렇게 하기만 해 봐라. 나는 엄마 안 볼 것"이라고 말한 뒤 자리를 비켰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