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의조 4호골' 보르도, 낭트와 1-1 무승부

입력2021년 10월 17일(일) 23:47 최종수정2021년 10월 17일(일) 23:47
황의조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황의조(보르도)가 시즌 4호골을 터뜨렸다.

보르도는 17일(한국시각) 프랑스 보르도의 누보 스타드 드 보르도에서 열린 2021-2022 프랑스 리그앙 10라운드 낭트와의 홈경기에서 1-1로 비겼다.

보르도는 1승5무4패(승점 8)로 17위에 머물렀다. 낭트는 4승2무4패(승점 14)로 8위에 자리했다.

이날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황의조는 후반 29분 음바예 니앙과 교체될 때까지 약 74분간 활약하며 1골을 기록했다. 황의조는 올 시즌 4골 1도움을 기록하며 절정의 컨디션을 과시했다.

이날 보르도는 낭트를 맞아 전반전까지 0-0으로 팽팽히 맞섰다.

그러나 후반 17분 왼쪽 측면에서 공을 잡은 황의조가 중앙으로 파고든 뒤, 오른발 감아차기 슈팅으로 선제골을 터뜨리며 1-0으로 앞서 나갔다.

이후 황의조는 후반 29분 상대 선수와 충돌 이후 부상으로 교체돼 경기를 마쳤다. 보르도는 황의조가 그라운드를 나간 직후, 페드로 치리베야에게 동점골을 허용했다.

결국 경기는 무승부로 끝났고, 보르도와 낭트는 승점 1점씩을 나눠가졌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