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거미 "둘째 계획? 신동엽이 알고 있어" 폭소 [텔리뷰]

입력2021년 10월 18일(월) 05:59 최종수정2021년 10월 18일(월) 05:59
거미 /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서 거미가 둘째 계획에 대해 말했다.

17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거미가 남편 조정석과의 얘기를 전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거미는 집에서 조정석의 모습에 대해 "재밌을 때도 있고, 과묵하고 진지할 때도 있다. 위트 있고 따뜻하다"고 말했다.

서장훈은 "엄마랑 아빠 중에 누굴 많이 닮았냐"고 물었다. 거미는 "외모는 아빠쪽을 닮았다"고 답했다.

신동엽은 "우리 애는 남다른 것 같다 싶던 적 있냐"고 질문했다. 거미는 "가수 분들 목 풀 때 부르르 하는 게 있다. 그걸 진짜 잘한다. 목청이 좋다"고 자랑했다.

거미는 둘째 계획에 대한 질문에 "(신동엽) 오빠가 알고 있다"고 했다.

신동엽은 "정석이랑 술 마실 때 둘째는 무조건 가질 거라고 하더라. 정작 거미 씨는 모르고 있더라"면서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