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콜센타' 이찬원 "'슈퍼스타K' 시즌 별로 지원했다" [TV캡처]

입력2021년 03월 05일(금) 23:01 최종수정2021년 03월 05일(금) 23:02
사랑의 콜센타 / 사진=TV조선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사랑의 콜센타' 이찬원이 '슈퍼스타K'에 지원했다고 밝혔다.

5일 밤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사랑의 콜센타'는 '오디션 특집'으로 꾸며져 가수 홍자, 치타, 카더가든, 백아연, 안예은, 변현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TOP6는 오디션을 본 경험을 털어놨다. 장민호는 "'내 생에 마지막 오디션'에서 우승했다. 그런데 가수가 마지막이 될 뻔했다"고 말했다.

이찬원은 "다른 오디션에 나가서 예선에서 떨어졌다"고 했고, 장민호는 "영탁은 '보이스 오브 코리아' 제작진 예심에서 탈락했다"고 폭로했다.

이찬원은 "'슈퍼스타K' 시즌 별로 다 지원했다"고 했고, 임영웅 역시 "나도 '슈퍼스타K' 나가고 싶었는데 군대에 있을 때라 대대장님 심사에서 짤렸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샘 오취리, 지우기 어려운 논란의 그림자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인종차별, 성희롱 논란 등…
기사이미지
'손흥민 리그 14호골' 토트넘, 맨유…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리그 14호골을 터뜨…
기사이미지
'김정현 스캔들' 서예지, '내일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