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예빈 측 "학폭 작성자 사실과 다름 인정, 고소 진행 NO" [공식입장]

입력2021년 03월 04일(목) 10:50 최종수정2021년 03월 04일(목) 10:52
최예빈 / 사진=SBS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배우 최예빈을 향한 학폭 의혹을 제기한 누리꾼이 사실과 다름을 인정하고 글을 삭제했다.

4일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 관계자는 스포츠투데이에 "최예빈의 학교 폭력 의혹글을 작성한 작성자과 이야기를 나눴다. 작성자는 자신이 쓴 글이 사실과 다름을 인정하고 글을 삭제했다"고 밝혔다.

이어 "작성자에 대한 고소는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며 "추후 악의적인 루머를 재생산하는 부분들에 있어서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대응하겠다"고 설명했다.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최예빈의 학폭 의혹이 제기됐다. 이에 소속사는 "배우 본인의 기억만으로 명확히 확인할 수 없다는 판단에 주변 지인들에게 확인했으나 모두 게시된 글의 내용과 달랐다"고 전한 바 있다.

한편 최예빈은 인기리에 방송 중인 SBS '펜트하우스2'에서 하은별 역으로 출연 중이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샘 오취리, 지우기 어려운 논란의 그림자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인종차별, 성희롱 논란 등…
기사이미지
'손흥민 리그 14호골' 토트넘, 맨유…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리그 14호골을 터뜨…
기사이미지
'김정현 스캔들' 서예지, '내일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