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프로축구선수협회 "2021시즌 정정당당한 경기 펼치겠다"

입력2021년 03월 03일(수) 10:40 최종수정2021년 03월 03일(수) 10:40
사진=한국프로축구선수협회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공정하고 정정당당한 경기를 펼치겠다"

한국프로축구선수협회는 지난달 25일 이사회를 개최했다. 비대면으로 진행된 이번 이사회엔 이근호 회장을 비롯해 염기훈, 박주호 부회장, 김훈기 사무총장 등 이사진이 한자리에 모여서 2021시즌 개막을 앞두고 여러 안건을 논의했다.

특히 지난 17일 열린 FIFPRO(국제축구선수협회) 총회에서 나온 선수들의 권리를 보호하기 위해 어떤 방향성을 갖고 올 한해 움직일지 그리고 월드리그 포럼 및 NDRC(분쟁 조정위원회)의 역할에서 한국 선수협이 어떻게 해야 할지를 논의했다.

선수협 이근호 회장은 "선수들의 근무 환경 및 은퇴 이후의 삶에 대해 올 한해 많은 계획 및 활동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올 시즌도 함께 힘을 모아 선수들의 권리를 지키기 위해 노력하자"고 말했다.

선수협 박주호 부회장은 "선수들의 권리도 지키고 또한, 불법 약물 및 승부조작 방지, 음주 운전 금지 등 선수들이 지켜야 할 사안에 대해서도 캠페인을 진행했으면 좋겠다. 향후 팬들과 함께 소통을 통해 2021시즌을 건강하게 끝마쳤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회의를 진행한 김훈기 사무총장 또한 이근호 회장과 박주호 부회장과 생각이 다르지 않았다.

김 총장은 "이번 국제축구선수협회 총회도 참석했지만, 코로나 19로 인해 선수들이 예년보다 정신적인 스트레스가 심한 편이다. 정신적인 스트레스를 줄여주기 위해 심리치료 및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을 위해 사무국 또한 노력하겠다"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염기훈 부회장은 "이번 이사회도 코로나 19로 인해 비대면으로 진행된 점이 상당히 아쉽다. 봄과 함께 K리그가 힘차게 닻을 올렸지만, 코로나 19로 인해 만원 관중이 들어오지 못하는 점이 상당히 아쉽다. 그래도 팬들을 만날 수 있어서 행복하다. 개막을 맞이해 선수협 선수 일동은 최선을 다해 경기에 임하고, 공정하고 정정당당한 경기를 펼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한편 선수협 일동은 국민들의 안전을 위해 힘써주시는 의료진분들의 헌신과 노고에 진심으로 고마움을 전하며 그라운드에서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샘 오취리, 지우기 어려운 논란의 그림자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인종차별, 성희롱 논란 등…
기사이미지
'손흥민 리그 14호골' 토트넘, 맨유…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리그 14호골을 터뜨…
기사이미지
'김정현 스캔들' 서예지, '내일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