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용 "중학교 때 거금 5만원 들여 전철역 앞에서 군고구마 판매"(불청) [TV캡처]

입력2021년 01월 26일(화) 23:40 최종수정2021년 01월 26일(화) 23:44
최민용 / 사진=SBS 불타는 청춘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최민용이 과거 군고구마를 판매했던 당시를 떠올렸다.

26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새 친구 최제우(최창민)이 여행에 함께 했다.

군고구마를 홀로 굽던 최민용은 "한 겨울에는 군고구마다. 중학교 때 친구들과 겨울에 아르바이트 삼아서 거금 5만 원을 투자해 드럼통을 사 전철역 앞에서 군고구마를 팔았던 경험이 있다"고 고백했다.

그는 완벽한 군고구마를 익히기 위에서는 "통 안에서 굴려줘야 한다"고 설명했다.

최민용은 "좀만 더 오래 놔두면 안에까지 다 탄다"고 덧붙였다.

그런 최민용의 모습을 지켜보던 최성국은 "너 혼자 누구랑 얘기하고 있냐?"고 너스레를 떨어 폭소를 유발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지수, '학폭' 논란 2차 폭로→하차 청원 5천…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지수(본명 김지수, …
기사이미지
'미나리' 오스카 행보→국내 흥행 …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전세계 시상식을 휩쓸고 있는 영화 '미…
기사이미지
이나은 '이현주vs에이프릴 논란' 직…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에이프릴과 이현주를 둘러싼 진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