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포토] 대질신문 마친 신현준 전 매니저

입력2021년 01월 26일(화) 01:07 최종수정2021년 01월 26일(화) 01:07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배우 신현준의 전 매니저 김모씨가 25일 오후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출석해 진행된 대질신문을 마치고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김모씨는 지난해 7월 신현준의 갑질 및 프로포폴 의혹을 주장하며 고발장을 접수했다. 하지만 신현준은 같은 해 11월 불기소 처분을 받고 김모씨를 명예훼손으로 고소했다. 2021.01.25.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킬라그램, '대마' 입건 후에도 버젓이 SNS……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래퍼 킬라그램(29, 본명 …
기사이미지
김강훈→김정난이 끊은 쾌조 스타트…
기사이미지
'미나리' 오스카 행보→국내 흥행 …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전세계 시상식을 휩쓸고 있는 영화 '미…
기사이미지
지수, '학폭' 논란 2차 폭로→하차 청원 5천…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지수(본명 김지수, …
기사이미지
'황희찬 시즌 2호 골' 라이프치히,…
기사이미지
이나은 '이현주vs에이프릴 논란' 직…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에이프릴과 이현주를 둘러싼 진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