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우, 수원 2021시즌 주장 선임…부주장은 민상기

입력2021년 01월 18일(월) 15:09 최종수정2021년 01월 18일(월) 15:09
사진=수원 삼성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김민우가 2021시즌 수원 삼성 블루윙즈의 주장으로 선임됐다. 김민우를 도울 부주장은 민상기가 맡는다.

지난 13일부터 제주에서 전지훈련 중인 박건하 감독은 선수단 미팅을 통해 김민우 주장, 민상기 부주장을 선임하며, 올시즌 코칭스태프와 선수단의 가교 역할을 맡겼다.

김민우는 일본 J리그 사간토스(2016년)와 상무(2019년)에서 주장을 맡은 적이 있지만, 수원 삼성 공식 주장에 오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해 수원 삼성이 치른 35경기 모두 출전, 5골 4도움을 기록하며 팬들이 선정한 2020년 도이치 모터스 MVP 오른 김민우는 특히 카타르에서 열린 AFC 챔피언스리그에서 임시 주장을 맡아 8강 진출에 큰 역할을 담당한 바 있다.

김민우는 "팀이 보다 좋은 위치에 올라갈 수 있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코로나19로 다들 힘들지만 경기장에서 볼 날을 기대하며 잘 준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수원 삼성 유스팀인 매탄고 1기인 민상기 부주장은 2010년 프로에 데뷔한 후 주장단에 포함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민상기는 "김민우 주장을 도와 팀이 우선이 되고, 팀이 잘 될 수 있도록 희생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수원 선수단은 29일까지 제주에서 1차 전지훈련을 진행하며, 2월1일부터 19일까지 거제에서 2차 전지훈련을 예정하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킬라그램, '대마' 입건 후에도 버젓이 SNS……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래퍼 킬라그램(29, 본명 …
기사이미지
'황희찬 시즌 2호 골' 라이프치히,…
기사이미지
'미나리' 오스카 행보→국내 흥행 …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전세계 시상식을 휩쓸고 있는 영화 '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