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렌 페이지, 트랜스젠더 고백 "행복하지만 증오·폭력 두려워"

입력2020년 12월 02일(수) 08:01 최종수정2020년 12월 02일(수) 08:03
엘렌 페이지 / 사진=인셉션 스틸컷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배우 엘렌 페이지가 트랜스젠더라고 고백했다.

엘렌 페이지는 2일(한국시간) 자신의 SNS에 "내가 트랜스젠더라는 것을 알리고 싶다"며 "나를 부를 때는 'He' 또는 'they'를 사용해달라. 그리고 내 이름은 엘리엇 페이지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엘리엇 페이지는 "난 지금 매우 행복하지만, 얼마나 많은 특권을 가지고 있는지 알고 있기 때문에 매우 두렵기도 하다"며 "(나에 대한) 증오와 농담 폭력이 두렵다"고 털어놨다. 그는 "트랜스젠더에 대한 차별은 만연하고 교활하며 잔인해 끔찍한 결과를 낳는다. 2020년 한 해에만 최소 40명의 트랜스젠더가 살해당했으며 그중 대다수는 라틴계 트랜스 여성이었다"고 말했다.

이내 그는 "난 내가 트랜스젠더라는 사실을 사랑하고 퀴어인 것을 좋아한다. 더 가까이 내 자신을 붙잡고 내가 누구인지 온전히 포용할수록, 더 꿈을 꿀수록 내 마음은 더 커지고 번창한다"고 했다.

또한 매일 괴롭힘, 자기혐오, 학대, 폭력의 위협을 다루는 모든 트랜스젠더들에게 "당신을 보고, 당신을 사랑하고, 이 세상을 더 좋게 바꾸기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할 것"이라고 격려하기도 했다.

1987년생인 엘리엇 페이지는 지난 1997년 영화 '핏 포니'를 통해 데뷔했다. 이후 영화 '엑스맨' '인셉션' '주노'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지난 2014년 인권 포럼에서는 "사실을 숨기고 거짓말을 하는 것이 힘들었다"며 동성애를 고백한 바 있다. 그는 이후 2018년 동성 연인인 엠마 포트너와 결혼했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경이로운 소문' 작가 교체, 잘 나가다 삐끗…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잘 나가던 '경이로운 소문…
기사이미지
'손흥민 도움' 토트넘, 셰필드에 3…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토트넘이 재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 …
기사이미지
'프듀' 잊은 대기업 CJ의 횡포, 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