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창원NC파크 일부 좌석 업그레이드…프리미엄석 TV 설치

입력2020년 05월 15일(금) 14:23 최종수정2020년 05월 15일(금) 14:23
사진=NC 다이노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NC 다이노스가 야구장을 찾는 팬들을 위해 일부 좌석에 변화를 시도했다.

NC 다이노스는 15일 "2020시즌 창원NC파크를 찾은 팬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경기를 즐길 수 있도록 프리미엄석을 포함해 일부 좌석을 새로 꾸몄다"고 밝혔다.

창원NC파크에서 경기를 가장 생생하게 즐길 수 있는 프리미엄석에는 TV가 새로 생겼다. 이로 인해 직관의 묘미를 느끼는 동시에, 중계화면으로 경기 상황을 자세히 알 수 있게 됐다.

프리미엄석 운영 구역을 변경해 좌석수는 감소했지만 공간을 확보했다. 여기에 수납 가능한 테이블을 신설해 팬들이 더 여유롭게 경기를 관람할 수 있게 됐다. 기존 가죽 시트는 그대로 유지해 편안함과 고급스러움을 그대로 느낄 수 있다.

프리미엄석 뒤쪽 일부는 프리미엄테이블석으로 변화했다. 프리미엄석과 마찬가지로 프리미엄테이블석을 구매한 모든 관람객은 프리미엄라운지의 이용이 가능하다. 프리미엄라운지에서는 7회말까지 맥주와 음료, 웰컴푸드 등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가족 단위 팬을 위한 좌석도 새로 만들어졌다. 마산야구장에서 큰 사랑을 받았던 가족석이 2,4,6인 구성으로 창원NC파크 2층으로 옮겨와 배치됐다. 가족석 근처 계단을 아이들의 움직임을 고려해 만들면서 조금 더 안전한 환경에서 관람할 수 있게 했다.

또한 가족 단위로 오는 원정팬도 배려했다. 원정팀 선수단을 가까이 볼 수 있는 외야 불펜석에 4인 테이블을 설치해 창원NC파크를 찾아온 원정팬들도 즐길 수 있도록 만들었다.

이어 2층 라운드테이블석은 의자만 배치됐던 기존 내야석에서 탈피해 여유로운 공간을 즐길 수 있다. 테이블에는 가장 큰 사이즈의 피자도 놓을 수 있을 정도로 야구장 먹거리를 즐기기에도 안성맞춤이다. 특히 선반 다리에 관람객 다리가 걸리는 불편함을 없애기 위해 다리 없이 무게를 견딜 수 있도록 설계 작업을 거쳤다.

이외에도 1루 내야응원석 일부가 미니테이블석으로 변경됐고, 내야응원석과 내야일반석은 내야석으로 통합해 운영한다.

2020시즌 창원NC파크 좌석과 입장요금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NC 다이노스 홈페이지 내 티켓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사진작가에게 빚 없다"…신현준 前 매니저…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사진작가 A 씨가 배우 신…
기사이미지
BJ 박소은, 지난주 사망 "악플 힘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아프리카TV와 유튜브 등에서 활동한 유…
기사이미지
'프로포폴 투약 의혹' 하정우, 여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하정우가 프로포폴 불법 투약 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