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불시착' 남경읍, 종영 소감 "진실된 사랑 깨닫게 돼"

입력2020년 02월 17일(월) 11:43 최종수정2020년 02월 17일(월) 11:46
남경읍 / 사진=tvN 사랑의 불시착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사랑의 불시착' 남경읍이 종영 소감을 전했다.

남경읍은 17일 소속사 STX라이언하트를 통해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연출 이정효) 종영 소감을 전했다.

남경읍은 극 중 윤세리(손예진)의 아버지이자 대한민국을 쥐락펴락하는 상위 1% 삼복그룹의 재벌 총수인 윤증평 회장 역을 맡았다. 윤증평은 자신의 후계자 자리를 두고 윤세리와 함께 어딘가 2% 부족한 자식 윤세형(박형수) 부부와 윤세준(최대훈 부부를 끊임없이 시험하고 능력을 살피며 극에 긴장감을 유발한 인물이다.

그는 "아름답고 판타지한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세리의 아빠, 윤증평 역으로 출연하게 돼 매우 영광이었다. 많은 시청자 분들이 저희 작품을 사랑해 주셔서 그동안 너무 행복했고, 제 주위의 많은 사람들 또한 드라마 잘 보고 있다고 인사해줘 출연하는 내내 마음 따뜻했다"고 감사함을 전했다.

이어 "'사랑의 불시착'은 연출 이하 모든 스태프들의 고생으로 우리 배우들이 한없이 빛났던 작품이라고 생각한다"며 "저 또한 이 작품을 통해서 진실하고 열정적인 사랑이 무엇인지 다시 한 번 깨닫게 됐다. 그 사랑, 시청자 여러분들도 함께 느꼈으리라 믿으며 저는 다음 작품에서 더 좋은 모습으로 다시 만나 뵙겠다"라고 덧붙였다.

'사랑의 불시착'으로 매주 주말을 책임졌던 남경읍은 MBC 일일드라마 '나쁜사랑'을 통해 시청자들과의 만남을 이어갈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부부의 세계' 김희애, 외도한 남편 살해 욕…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부부의 세계’ 김희애가…
기사이미지
일본 매체 "도쿄 올림픽, 내년 7월…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연기된 2020 …
기사이미지
휘성, 또 프로포폴 투약 의혹 →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