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 2019 사회공헌활동 백서 발간

입력2020년 01월 14일(화) 16:30 최종수정2020년 01월 14일(화) 16:42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2019년 한 해 동안 K리그가 펼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의 총괄보고서 2019 K리그 사회공헌활동 백서가 발간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 연맹)은 지난 2018년부터 K리그가 펼치고 있는 다양한 지역밀착활동의 내용과 통계자료를 모아 K리그 사회공헌활동 백서를 발간해오고 있다. 연맹은 이 백서를 통해 각 구단의 지역밀착 및 사회공헌활동 성공사례를 소개하고 지역내 홍보, 마케팅, 스폰서 영입의 보조재로 활용하고 있다.

2019 K리그 사회공헌활동 백서에는 K리그 사회공헌 비전, 한눈에 보는 2019 K리그 사회공헌활동, 연맹과 22개 구단이 실시한 대표 활동 등 2019년에는 각 구단이 실시한 총 6547건의 활동이 요약 정리돼 있다.

특히 이번 백서에는 연맹과 K리그 각 구단이 수행한 사회공헌활동 중 UN이 지정한 지속가능발전목표 17개 주요 목표에 부합하는 이행 현황을 기록해 특별함을 더했다. 지속가능발전목표는 인류의 보편적 사회문제, 지구 환경 및 기후변화 문제, 경제 문제 등을 해결하기 위해 UN과 국제사회가 선정한 공동 목표다.

수원의 수비수 구대영은 백서에 포함된 인터뷰를 통해 "사회공헌활동은 소통이라고 생각한다. 팬분들은 경기를 보러 경기장에 찾아와 주시는데, 선수로서 팬들의 일상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사회공헌활동이 중요한 수단이며 선수들이 받는 사랑을 보답하는 방법 중 가장 의미 있는 활동"이라고 사회공헌활동에 관한 의견을 밝혔다.

2019 K리그 사회공헌활동 백서는 각 구단 및 관계 기관에 배포될 예정이며, K리그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다운 받을 수 있다.

연맹은 이번 백서를 통해 건강, 환경, 불평등 해소(평등)을 K리그 사회공헌활동의 3가지 핵심 영역으로 삼고 22개 구단들과 함께 활발한 활동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K리그는 앞으로도 모든 사람들이 축구를 접하고 즐길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축구를 통해 지역사회의 건강한 성장을 도울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설리 둘째 오빠 "친부가 먼저 유산 문제 지…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故 설리(최진리)의 둘째 …
기사이미지
'복면가왕' 탑골공원 김영민 "아역…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탑골공원의 정체가 태사자 메인보컬 김…
기사이미지
전소민 직접 쓴 에세이 언급 "사실…
기사이미지
'천문' 문재인 김정숙 여사 오늘(19일) 관람…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
기사이미지
'이동경 극장골' 한국, 요르단 제압…
기사이미지
김건모, 카드 내역+CCTV 제출→가세…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가수 김건모가 성폭행 의혹을 전면 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