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자있는 인간들' 안재현x오연서의 편견 타파 '로코' [종합]

입력2019년 11월 27일(수) 12:00 최종수정2019년 11월 27일(수) 12:00
사진=팽현준 기자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배우 안재현, 오연서가 편견 타파 '로코'로 돌아온다.

27일 오전 11시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린 MBC 새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극본 안신유·연출 오진석) 제작발표회에는 오진석 감독을 비롯한 주연배우 안재현 오연서 김슬기 구원이 참석해 작품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 편견타파 로코가 왔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 강박증 남자가 만나, 서로의 지독한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며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수많은 편견에 대한 질문을 던지는 로맨틱 코미디다. "잘생긴 남자들은 다 얼굴 값을 할 것"이라고 생각하는 꽃미남 혐오증 오연서와 뚱뚱한 외모를 탈피한 후 '외모 강박증'에 걸린 안재현, 정반대인 두 사람이 만나 서로의 선입견을 타파하는 과정은 외모를 비롯해 각종 편견을 깨뜨리며 시청자들에 대리만족과 속 시원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오진석 감독은 "거의 모든 사람들이 조금씩은 하자가 있다고 생각한다. 이를 편견의 눈으로 보면 밉고 짜증나고 싫을 수 있는데 조금만 이해의 눈으로 보면 그런 편견마저 사랑스럽지 않을까 싶었다"며 "그렇다면 우리가 사는 세상이 좀 더 따뜻해지지 않을까 생각했다"고 했다.

다만 "교훈적인 이야기가 아니고, 추운 겨울 집 이불 속에서 귤을 까먹으며 만화를 보는 그런 재미를 느끼실 수 있도록 만들었다"고 밝혔다.

실제 배우들도 자신을 둘러싼 각종 편견에 대해 이야기했다. 오연서는 "새침할 것 같단 편견을 가지시는 것 같다. 하지만 전 정말 털털한 편이고 아무것도 안 하는 걸 좋아하는 사람"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안재현은 "저는 드라마 제목처럼 하자가 많은 사람인 것 같다. 저도 차가운 외모를 갖고 있고 남들이 봤을 땐 시크하게 보실 수도 있는데 실제 성격과 장점과 단점을 꼽자면 착한 게 제 장점이자 단점"이라고 꼽았다. 이어 "겉모습은 나빠 보이지만 속마음은 좋다는 걸 말씀드리고 싶었다"고 했다.

김슬기는 "드라마 대본에 매력을 느꼈던 것처럼 어릴 때는 잘생긴 사람에 대한 편견이 있었다. 잘생긴 사람은 나쁠 것이라고 생각했다. 그래서 오연서 캐릭터에 공감할 수 있었다"고 했다. 하지만 지금은 "사람이 외모와는 상관없이 각자 어떤 삶을 살았느냐에 따라 달라지고, 외모가 중요하지 않단 생각을 했다. 외모가 주는 인상에 편견을 갖지 말잔 생각을 해서 대본이 더 매력적이었던 것 같다"고 했다.

구원은 스스로 갖춘 틀이 많다고 했다. 하지만 이번 드라마를 촬영하며 "제 하자도 타인에게 위로가 될 수 있고, 기꺼이 하자가 있어도 된다는 위로와 여유가 생겼던 것 같다"고 전했다.
사진=팽현준 기자

◆ 안재현x오연서, 완벽한 비주얼 커플의 '로코 케미'

오연서와 안재현은 아슬아슬한 상극 '케미'로 안방극장에 재미와 설렘을 동시에 안길 예정이다. 오연서와 안재현은 각각 당찬 성격을 가진 열혈 체육 교사 주서연과 오만함이 하늘을 찌르는 외모 집착남 이강우로 분한다. 두 사람은 사사건건 부딪히는 티격태격 상극 로맨스로 좌충우돌 '케미'를 발산, 보는 이들의 연애세포를 짜릿하게 자극할 예정이다.

오연서는 주서연을 닮고 싶은 캐릭터로 꼽으며 "당차고 밝고 사랑스러운 캐릭터이며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한다. 서연의 하자는 '외모지상주의'가 아닌 '꽃미남 혐오증'이라 잘생긴 사람은 성격이 이상하고 이기주의적일거라고 생각하며 첫 인상을 판단해버린다"며 "이 조차도 나중에 편견이었음을 깨닫게 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주서연과 함께 저 자신도 성장한 것 같다"고 덧붙였다.

'로코' 장르에 대한 기대가 컸단 안재현은 이강우에 대해 "트라우마에 시달리는 인물이라 자신의 모든 것을 바꾸려 노력한다. 성인이 돼 멋진 외적 요소를 가졌지만 한 가지 바뀌지 않는 건 어린 시절 순수함 같다. 그 순수함을 포인트로 잡아 연기했다"고 연기 포인트를 밝혔다.

안재현은 오연서와의 '케미'에 대해 "반전의 반전을 거듭한다"고 했다. 이에 오연서는 "저희 드라마 출연진 연령대가 다 또래여서 많이 친해졌다. 안재현과는 동갑이기도 하다. 많은 스태프와 감독님이 배려를 많이 해주셔서 즐겁게 촬영했다"고 전했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이날 밤 8시 55분 첫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동치미' 선우은숙 이영하와 이혼이유 최초…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우 선우은숙이 이혼 이…
기사이미지
전혜빈 오늘(7일) 의사와 발리 결혼…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우 전혜빈이 결혼 소감을 밝혔다. …
기사이미지
'프로듀스' 전 시즌 조작, 제작진 …
기사이미지
김건모 팬들 성폭행 의혹에 성명문 "사실무…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김건모 팬들이 성폭행 의…
기사이미지
멈추지 않는 손흥민, 토트넘 도약의…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의 기세가 멈출 줄 모른…
기사이미지
양준일 30년 앞서간 천재, 韓 짱아…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슈가맨3'에 등장한 양준일이 연일 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