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른 시간 선제골 실패' 한국, 레바논전 전반전 0-0 마무리

입력2019년 11월 14일(목) 22:49 최종수정2019년 11월 14일(목) 22:49
손흥민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예상대로 '난적' 레바논이다. 한국은 레바논전 전반전을 0-0으로 마쳤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14일 오후 10시(한국시각) 레바논 베이루트 카밀 샤문 스타디움에서 레바논과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H조 4차전 경기를 치르고 있다. 한국은 소득 없이 전반전을 0-0으로 마무리 지었다.

한국은 전반 초반 레바논의 전방 압박에 살짝 밀리는 모습을 보였다. 전반 3분 바셀 지라디가 측면에서 올라오는 공을 따라 김승규 골키퍼 앞에서 슈팅을 노렸지만, 한발 늦었다. 전반 5분에도 지라디가 한국 페널티 박스 안쪽에서 기회 창출을 위해 빠르게 움직였다.

잠시 주춤한 한국은 본격적으로 공격을 전개해 나갔다. 전반 6분 레바논의 좌우 측면을 흔들며 선제골을 노렸다. 이재성과 손흥민이 개인기로 상대 수비를 제치고 중앙으로 공을 올렸다. 그러나 위협적인 슈팅으로 연결되진 않았다.

한국의 찬스는 계속됐다. 전반 7분 오른쪽 윙어로 배치된 이재성이 가운데로 이동해 회심의 중거리 슈팅을 날렸다. 그러나 골대를 살짝 빗나가며 아쉬움을 삼켰다.

한국은 전반 9분 라비 아타야에게 회심의 중거리포로 일격을 당할뻔했지만, 김승규 골키퍼가 안정적으로 막아냈다.

위기를 잘 넘긴 한국은 전반 13분 '캡틴' 손흥민의 헤더슛으로 선제골을 노렸지만, 실패했다. 골대를 살짝 빗나갔다.

김민재는 수비 라인에서 제 몫을 톡톡히 해내며 공격수들의 부담을 덜어줬다. 김민재는 전반 15분 지라디와의 몸싸움에서 볼을 따내며 레바논의 공격 전개를 차단했다. 전반 19분에도 마찬가지. 페널티박스 모서리 근처에서 지라디와 볼을 놓고 달려가면서 어깨를 먼저 집어넣어 볼을 쟁취했다. 이 과정에서 지라디의 파울을 이끌어내는 영리함까지 보였다.

볼 점유율에서 현저하게 밀린 레바논은 역습기회와 간혹 찾아오는 세트피스 상황에서 골을 노렸다. 전반 27분 지라디가 프리킥에서 한국 수비벽을 단숨에 뚫는 슈팅을 날렸지만, 김승규 골키퍼가 잘 쳐냈다.
파울루 벤투 / 사진=DB

한국은 33분 손흥민이 레바논 페널티박스 왼쪽에서 측면에서 화려한 개인기로 수비를 제친 뒤 직접 슈팅을 노렸지만, 무위에 그쳤다. 전반 34분에는 황의조가 결정적인 찬스를 맞이했다. 골키퍼와의 일대일 찬스에서 강력한 왼발 슈팅을 날렸지만, 상대 골키퍼 몸에 맞고 볼이 튕겼다. 골키퍼와의 거리가 너무 가까운 탓이 컸다.

결국 한국은 필요했던 이른 시간 선제골을 기록하지 못한 채 전반을 마쳤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예비신랑→피의자' 김건모, 그를 둘러싼 각…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결혼 소식으로 화제를 모…
기사이미지
김준수, 10년 만에 열린 방송길 [S…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가수 김준수가 10년 만에 지상파 프로…
기사이미지
"탈YG 양현석" 씨엘, 이토록 우아한…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YG엔터테인먼트'를 벗은 투애니원(2N…
기사이미지
"터질게 터졌다" 폭력에 노출된 '보니하니'…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도저히 있을 수 없는 일…
기사이미지
'손흥민 28분' 토트넘, 뮌헨 원정서…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토트넘이 뮌헨 원정에서 완패를 당했다…
기사이미지
펭수로 뜬 EBS, 최영수→박동근 '보…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캐릭터 펭수로 뜬 EBS가 박동근 최영수…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