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신예지 "e스포츠 게임단 감독, 수입 훨씬 많아져" [TV캡처]

입력2019년 11월 07일(목) 23:47 최종수정2019년 11월 07일(목) 23:47
신예지 / 사진=KBS2 해피투게더4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해피투게더4' 전 KBS 기상캐스터 신예지가 근황을 밝혔다.

7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는 '프리는 지옥이다' 특집으로 조우종, 이지애, 서현진, 김일중, 신예지와 스페셜 MC 장도연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신예지는 "전 KBS 기상캐스터이자 프리랜서 방송인, 그리고 e스포츠 게임단 감독을 맡고 있다"고 자신을 소개했다.

그는 "e스포츠 게임단 세 곳의 감독을 맡고 있고, 게임 관련 매니지먼트 사업을 하고 있다"며 "먹고 살려고 열심히 했다"고 밝혔다.

신예지는 "제가 맡은 세 개의 팀이 아시아에서 다 1등"이라며 "수입도 훨씬 나아지고 아직 가치가 판단되지 않는 것들도 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프로듀스', 어쩌다 국제적 조롱거리로 전락…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전 시즌 조작 의혹으로 오…
기사이미지
베트남축구협회, 박항서 감독 조롱…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베트남축구협회가 박항서 감독에게 인…
기사이미지
'접전: 갑을 전쟁', '웃픈' 사회 향…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짧고 강렬하다. 79분의 러닝타임 안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