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샘해밍턴 "나이 곧 50세, 윌리엄·벤틀리 물놀이 버거워"

입력2019년 10월 20일(일) 19:24 최종수정2019년 10월 20일(일) 19:24
윌리엄 벤틀리 /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샘 해밍턴이 육아 고충을 고백했다.

20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워터파크로 떠난 샘 해밍턴과 아들 윌리엄, 벤틀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샘 해밍턴은 "물놀이 너무 좋아하는 거 아냐?"라고 물었고, 윌리엄은 "아빠. 가을에는 수영이지"라고 말하며 웃었다.

이어 샘 해밍턴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물놀이 진짜 끝이 없다. 물놀이 체력 소비 진짜 심한데 저 이제 50세다"라며 "물놀이 그만 좀 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無구속X더딘 수사"…핵심 인물 승리, 홀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집단성폭행 사건에 연루된…
기사이미지
"죄질 무거워" 檢, 정준영 징역 7년…
기사이미지
"상처뿐인" 아이즈원, 컴백은 없어…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프로듀스' 조작 논란의 여파가 아이즈…
기사이미지
류현진, NL 사이영상 단독 2위…亞 최초 1위…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류현진이 내셔널리그 사이…
기사이미지
'프로듀스' 안준영 PD, 엑스원·아…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프로듀스X101' 투표 조작 의혹으로 구…
기사이미지
안준영 뒤에 숨은 CJ, '문화제국'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프로듀스' 시리즈의 조작 혐의로 담당…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