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상철 감독 "선수들 절실함 커…나도 울컥"

입력2019년 10월 20일(일) 11:37 최종수정2019년 10월 20일(일) 11:37
유상철 감독 /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선물을 받은 것 같다"

인천 유나이티드 유상철 감독이 성남 원정 승리 소감을 전했다.

인천은 19일 성남 탄천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파이널B 34라운드 성남FC와의 원정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이날 인천은 성남과 0-0으로 팽팽히 맞섰지만, 후반 28분 무고사의 땅볼 프리킥 슈팅이 골망을 흔들며 극적인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6승11무17패(승점 29)를 기록한 인천은 경남FC(승점 28)를 제치고 10위로 올라서며 강등권에서 탈출했다. 귀중한 승리에 김호남 등 선수들과 이천수 전력강화실장은 눈물을 흘렸고, 유상철 감독의 눈시울도 붉어졌다.

유상철 감독은 "선수들이 원정에 와서 이기고자 하는 절실함이 컸던 것 같다"면서 "18일이 생일이었는데 선물을 받은 것 같아 기쁘다"고 전했다.

선수들이 눈물을 흘린 것에 대해서는 "나도 울컥했다. 선수들이 지금 위치가 위험했기 때문에 절실함에 눈물을 흘린 것 같다. 승리에 대한 감동이 컸다"고 덧붙였다.

하년 인천은 오는 27일 수원 삼성과 홈경기를 펼친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無구속X더딘 수사"…핵심 인물 승리, 홀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집단성폭행 사건에 연루된…
기사이미지
"죄질 무거워" 檢, 정준영 징역 7년…
기사이미지
"상처뿐인" 아이즈원, 컴백은 없어…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프로듀스' 조작 논란의 여파가 아이즈…
기사이미지
류현진, NL 사이영상 단독 2위…亞 최초 1위…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류현진이 내셔널리그 사이…
기사이미지
'프로듀스' 안준영 PD, 엑스원·아…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프로듀스X101' 투표 조작 의혹으로 구…
기사이미지
안준영 뒤에 숨은 CJ, '문화제국'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프로듀스' 시리즈의 조작 혐의로 담당…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