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계 후일담…'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에 문의할 것 [종합]

입력2019년 09월 11일(수) 11:34 최종수정2019년 09월 11일(수) 11:34
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 / 사진=팽현준 기자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이 2회 방송을 마쳤다. 영화계 TMI(Too Much Information)를 잔뜩 준비해 털어놓으니 벌써부터 영화계 관계자들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11일 오전 경기 고양시 일산 빛마루방송지원센터에서 스카이드라마(sky Drama), 채널A 예능프로그램 '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 녹화현장 공개가 진행됐다. 현장에는 장항준 감독과 방송인 송은이 김숙 박지선 황제성이 참석했다.

'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은 영화 속 쓸데없지만 알고 보면 재미있는 온갖 TMI(Too Much Information)를 파헤치는 토크쇼다. 몰라도 사는 데 전혀 지장 없는 영화 속 TMI를 집요하게 발굴해 잡지식을 쌓아주는 프로그램.
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 송은이 / 사진=팽현준 기자

지난달 30일 첫 방송된 '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를 본 송은이는 "뚜껑을 열어보니 굉장히 매니악한 프로그램이더라. 큰 정치 이슈 탓에 대중의 시선을 한방에 사로잡지는 못했다"며 "그럼에도 시청한 분들의 평가는 굉장히 좋았다. '이런 프로그램이 나오길 기다렸다'고 하시더라. 우리가 조금 더 홍보에 박차를 가하면, 널리 알려질 프로그램"이라고 자신했다.

이어 "벌써부터 영화계 관계자들 반응이 뜨겁다. 출연 요청부터 영화 홍보 요청까지 다양한 접촉이 이뤄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예능 선수인 주변 동료들 역시 '재밌다'고 평가해줬다"고 덧붙였다.

장항준도 시청평을 전했다. 그는 "1회를 봤더니, 내가 너무 앉아만 있더라. 더욱 분발해서 다양한 정보를 전달할 계획이다. 주변 반응도 뜨거웠다. 아내 김은희 작가는 황제성을 굉장히 칭찬했다"면서 "다소 생소한 채널, 혼란스러운 시국 탓에 방송 시간에 차질이 생겨 안타까웠다"고 전했다.
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 박지선 / 사진=팽현준 기자

영화 관련 행사 전문 MC로 활약 중인 박지선은 현장의 생생한 반응을 전했다. 그는 "얼마 전에도 GV를 진행하기 위해 행사에 참석했다. 관계자들이 우리 프로그램을 언급했다"며 "배우 김상중도 호기심을 가지고서 우리 프로그램에 대해 묻더라. 본인도 꼭 나오시겠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호평의 비결은 '가벼운' 영화 후일담이라고. 황제성은 "다들 영화를 두 번 이상은 꼭 보는 분들이다. 두 번 세 번 보다 보면 안 보이는 것들이 보이기 마련이다. 그들에게 보이는 잡다한 것에 집중하는 것"이라며 "잠들기 전에 클립을 찾아볼법하다. 굉장히 재밌다. 한 번만 본다면 모두가 빠질 프로그램"이라고 자신했다.

김숙은 "영화를 친구들끼리 보다 보면 입담꾼들이 꼭 있다. 재밌는 요소에 대한 이야기를 항상 나눴다. 애드리브가 무엇인지, 장면의 비화는 무엇인지 등에 대한 이야기를 방송에서 해준다"고 말했다.
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 / 사진=팽현준 기자

'영화'를 소재로 하고서 '예능' 방식을 택한 프로그램으로는 JTBC '방구석1열'이 있다. '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 멤버들은 비교분석에 나섰다. 송은이는 "전혀 다른 결이다. '방구석1열'을 시청하면 생각이 많아진다. 우리 프로그램은 생각 없이 보기에 너무 좋은 느낌"이라고 밝혔다.

또 "기존 영화 예능프로그램은 영화가 주인공이다. 우리는 영화는 그저 이야깃거리일 뿐이다. 잡스럽게 주변 이야기를 풀어본다. 본질에서 벗어난다. 영화를 보지 않은 사람들도 볼 수 있다"고 자신했다.

장항준 감독은 "'방구석1열'에 출연해보니 프로그램이 굉장히 영화 전문적이라 나랑 안 맞더라. 영화의 본질을 파고든다"며 "반면 '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은 영화 속 작은 것들을 파헤쳐 제공하고 웃음을 준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송은이는 프로그램의 정체성과 관련한 목표를 밝혔다. 그는 "이런저런 다양한 목표를 정해뒀다. 배우들이 연락이 먼저 오면 성공이라고 생각했었다. 2회 차가 방송된 지금 여러 군데에서 연락이 왔다"며 "앞으로도 영화가 한편이 나오면 뒷이야기는 우리 프로그램에서 푸는 코스가 확립되길 바란다. 영화계 별책부록이 되고 싶다"고 답했다.

'송은이 김숙의 영화보장'은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40분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성접대 #도박 #유착…양현석, K팝 제왕에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YG엔터테인먼트(YG)의 최…
기사이미지
[단독] 정은지·유승우·유재환·디…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막강한 아티스트 조합의 음악 프로그램…
기사이미지
[단독] 박연수·송지아 모녀, '배틀…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배틀트립'에 박연수 송지아 모녀가 뜬…
기사이미지
'배가본드'에 거는 기대…#이승기X배수지 #…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배가본드'가 다채로운 키…
기사이미지
류현진, 22일 콜로라도전서 13승 재…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류현진(LA 다저스)의 다음 등판 일정이…
기사이미지
최희 "혼기 꽉 찼다고 결혼 NO, 흘…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방송인 최희가 결혼에 대한 솔직한 생…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