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VR-방탈출' 게임 제작 확정, 7개 지옥에 머무르는 가상체험

입력2019년 08월 13일(화) 09:36 최종수정2019년 08월 13일(화) 09:36
사진=영화 신과함께 포스터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덱스터스튜디오-스코넥엔터테인먼트가 '신과함께VR-방탈출' 제작을 확정했다.

VFX(시각특수효과) 및 콘텐츠 전문기업 덱스터스튜디오(대표 류춘호)가 국내 최대 VR개발기업 스코넥엔터테인먼트(대표 황대실)와 함께 영화 '신과함께'를 VR방탈출 게임으로 공동 제작한다고 13일 밝혔다.

영화 속 주요 배경으로 등장했던 저승세계에서 전개되는 탈출 게임인 '신과함께VR-방탈출'(가제)은 영화의 스토리, CG 비주얼을 활용해 유저(User)가 스크린으로 만났던 7개의 지옥 안에 직접 머물고 있는 듯한 가상 체험을 제공한다. 또한 로케이션을 기반으로 한 2인용으로 제작해 유저(User)끼리 음성 채팅을 통한 협력 플레이가 가능하며, 지옥의 관문을 통과하기 위한 방탈출 게임의 묘미가 담긴 트릭을 배치한다.

이번 '신과함께VR-방탈출'은 지난 해 '신과함께VR-지옥탈출'을 성공적으로 제작해 VR시장에 런칭한 덱스터와 국내 실감형 플랫폼의 제작 및 운영 노하우는 물론, 자사의 VR방탈출 게임을 연달아 히트시키며 제작 기술을 축적해온 스코넥의 전문 기술이 만나 높은 시너지를 기대할 수 있다는 점에서 더욱 주목을 받고 있다. '신과함께VR-방탈출'은 현재 프로덕션 단계에 있으며, 연내 공개를 목표로 하고 있다.

덱스터 관계자는 "원작이었던 웹툰을 시작으로, 영화, VR Ride Film, 그리고 이번 방탈출VR 게임까지 '신과함께'는 다양한 채널로의 확장성을 보여줄 수 있는 한국의 대표적인 원소스멀티유즈(OSMU) 콘텐츠 사례다. 이번에 시도하는 새로운 VR콘텐츠로 국내외 VR시장은 물론, 콘텐츠 업계에 활력을 불어넣겠다"라고 밝혔다.

덱스터스튜디오는 시네마틱 VR '화이트 래빗', VR TOON '살려주세요', VR 애니메이션 '프롬 더 어스', 조석 작가의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VR TOON '조의 영역', 영화 '신과함께' 시리즈를 VR로 새롭게 재탄생시킨 '신과함께VR-지옥탈출'을 성공적으로 제작한 바 있다. 최근 인터랙티브 VR애니메이션 '미니월드'로 본격적인 VR콘텐츠 배급을 시작했으며 현재 Social VR TOON '유미의 세포들'과 '신과함께VR-방탈출' 제작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유재석, 위기론 딛고 유산슬 부활까지…노력…
기사이미지
판타지오 "차인하 사망, 애통한 마…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배우 차인하가 향년 27세의 나이로 사…
기사이미지
토트넘, 맨유에 패해 8위로 추락……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토트넘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 덜미…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