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프로농구 KBL, 에이클라와 5년 계약…SPOTV 독점 중계

입력2019년 08월 12일(월) 16:08 최종수정2019년 08월 12일(월) 17:28
사진=KBL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인턴기자] 프로야구(KBO), 프로축구(K리그) 등 국내 리그부터 프리미어리그, 프리메라리가, 종합격투기(UFC), 미국프로농구(NBA)까지 다양한 종목을 중계하고 있는 스포츠 채널 스포티비(SPOTV)가 프로농구(KBL) 중계로 팬들을 만난다.

KBL은 12일 오전 11시 논현동 KBL 센터에서 스포티비의 모회사인 에이클라 엔터테인먼트와 방송권 계약 체결식을 진행했다. 해당 계약의 성사로 농구 팬들은 올 시즌부터 5시즌 동안 스포티비2, 스포티비 나우 등에서 KBL을 시청할 수 있게 됐다.

이날 스포티비 관계자는 "2019-2020시즌부터 2023-2024시즌까지 KBL 중계를 주관할 예정"이라면서 "TV 채널을 비롯해 온라인 플랫폼까지 보유하고 있어 KBL 전 경기를 제작할 계획"이라고도 전해 KBL 팬들의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스포티비는 그간 NBA를 통해 농구 팬들을 만나왔다. 스포티비 전 채널의 편성을 총괄하고 있는 담당자는 "KBL까지 중계하게 되면서 오전에는 NBA, 저녁에는 KBL로 농구 팬들의 하루가 두 배로 즐거워질 것 같다. 'BASKETBALL TIME'이라는 타이틀로 농구 팬들을 찾아갈 것"이라고 편성 계획을 밝혔다.

NBA 중계에서 다양한 방법으로 시청자와 소통했던 스포티비는 "한국프로농구의 부흥을 위해 안정적인 중계 운영, 가장 빠른 경기 영상 제공, 재미있는 KBL 기획물 제작 등으로 기존 농구 팬은 물론 새로운 팬의 유입까지 겨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인턴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유재석, 위기론 딛고 유산슬 부활까지…노력…
기사이미지
판타지오 "차인하 사망, 애통한 마…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배우 차인하가 향년 27세의 나이로 사…
기사이미지
토트넘, 맨유에 패해 8위로 추락……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토트넘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 덜미…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