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젤예' 최명길, 홍종현에 "내 딸, 절대 찾으려고 하지 마" [TV캡처]

입력2019년 07월 20일(토) 20:41 최종수정2019년 07월 20일(토) 20:41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 사진=KBS2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 최명길이 홍종현에게 절대 자신의 딸을 찾지 말라고 당부했다.

20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극본 조정선·연출 김종창, 이하 '세젤예')에서 전인숙(최명길)이 자신의 딸을 찾으려고 하는 한태주(홍종현)에게 관심 갖지 말라고 경고했다.

이날 방송에서 한태주는 전인숙에게 "어머니 따님을 한 번 만나고 싶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전인숙은 "네가 대체 왜"라고 말했다.

한태주는 "당연한 것 아니냐. 삼촌들, 사촌동생들 다 봤는데 어머니 따님은 만나본 적이 없지 않냐"며 "어머니 따님하고 내가 형제처럼 가깝게 지내야 하는 것 아니냐"고 답했다.

이에 전인숙은 "절대 안 된다. 그건 절대로 나를 도와주는 게 아니다. 부탁하는 거니까 제발 그 아이를 찾지 말라"고 당부했다.

한태주는 "어머니가 대체 왜 그러시는 모르겠다"고 말했다. 이에 전인숙은 "너 정말 왜 그러는 거냐. 난 그 아이 엄마로 산 세월보다 네 엄마로 산 세월이 더 길다. 나는 그 아이의 엄마가 아니다"라며 "그 아이를 위해서라도 찾으면 안 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그 아이도 좋은 엄마 밑에서 씩씩하고 행복하게 잘 컸다. 그 아이만큼은 이 집이랑 연결시키고 싶지 않으니까 관심 갖지 말라"고 전했다. 이에 한태주는 "알겠다. 어머니가 원하면 그렇게 하겠다"고 답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건모, 독 된 콘서트 강행…남은 콘서트도…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성폭행 의혹에 휩싸인 가…
기사이미지
박항서 감독, 베트남 축구 새 역사…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박항서 감독이 베트남 축구 역사에 또…
기사이미지
양준일 30년 앞서간 천재, 韓 짱아…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슈가맨3'에 등장한 양준일이 연일 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