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소휘 16점' 한국 여자배구, '세계랭킹 1위' 세르비아에 역전패

입력2019년 05월 23일(목) 10:14 최종수정2019년 05월 23일(목) 10:14
강소휘 / 사진=FIVB 홈페이지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세계랭킹 9위)이 '강호' 세르비아를 상대로 선전했지만 패배의 쓴맛을 봤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지휘하는 한국은 23일(한국시각)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의 알렉산더 리치홀에서 열린 2019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 네이션스 리그(VNL) 2차전에서 세르비아에 세트스코어 1-3(25-15 18-25 17-25 14-25)으로 역전패했다.

전날 터키에 0-3으로 패했던 한국은 2연패에 빠졌다. 반면 세르비아는 2연승을 달렸다.

한국은 세르비아가 연이은 범실로 자멸하는 사이, 차곡차곡 점수를 쌓으며 25-15로 1세트를 따냈다. 하지만 이후 전열을 정비한 세르비아의 강력한 공격에 무너지며 아쉬운 역전패를 당했다.

강소휘는 16점, 김희진과 김수지는 각각 13점을 기록했지만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세르비아에서는 아나 벨리카가 19점으로 최다 득점을 기록했다. 미나 포포비치도 15점을 보탰다.

한국은 24일 네덜란드와 3차전을 치른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연애의 맛' 시즌2 고주원-김보미·이재황-…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연애의 맛’ 시즌2가 마…
기사이미지
황바울 왜?…'섹션' 출연→간미연 …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가수 황바울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
기사이미지
JTBC, 멜로망스 음원 수익 10억 편…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JTBC가 '슈가맨2' 측이 그룹 멜로망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