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 가수 보이콧, 소비자도 거부할 권리 있습니다 [ST포커스]

입력2019년 05월 21일(화) 14:19 최종수정2019년 05월 21일(화) 14:30
사진=DB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대학가에서 YG 가수 보이콧 움직임이 봇물처럼 퍼지고 있다.

5월, 축제철을 맞이한 대학가에서 YG 가수 보이콧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최근 명지대학교 총학생회는 축제 초대가수로 YG엔터테인먼트 소속 그룹 아이콘을 섭외했다. 이에 재학생 일부는 "YG를 소비하는 행위는 악질적인 범죄행위에 대한 간접적인 동조로 비춰질 수 있다"며 이를 반대하는 대자보를 공개했다.

아이콘은 예정대로 명지대 축제 무대에 오른 것으로 알려졌지만, 명지대 총학생회 측 역시 페이스북을 통해 "특정 소속사 소비를 통한 간접적인 동조 의도는 없었다"고 사과했다.

최근 한양대 에리카 캠퍼스 총학생회도 같은 일을 겪었다. YG 엔터테인먼트 소속 그룹 위너를 섭외한 것이 알려지자 "YG 가수 공연 취소를 촉구합니다"란 글이 게재된 것. 해당 글에는 "YG는 가수 승리가 속해 있던 기업이다. 우리의 등록금이 범죄의 온상 YG로 흐르는데 반대한다"는 취지의 내용이 담겼다.

이처럼 대학가의 YG 가수 보이콧 조짐은 심상치않다. 물론 이에 대해 일부 팬과 여론은 '연좌제'스러운 방식이 아니느냐는 입장을 보이기도 했지만 대체로 YG를 향한 부정적인 반응이 주를 이룬다.

이는 승리의 '버닝썬 사태'로 대중의 불신과 분노가 정점에 달했음을 보여주는 사례이기도 하다. 이른바 '버닝썬 게이트'는 마약 스캔들과 경찰 유착, 성매매, 성관계 불법 영상 촬영 및 유포 등 온갖 추잡스러운 사건들이 농축된 범죄의 온상으로 대중에 충격을 줬다. 특히 국내 대형 기획사 소속 톱 아이돌 출신이 연루된 이례적인 사건으로 경악을 자아냈다.

승리는 논란이 되자 그룹 탈퇴에 이어 소속사 YG를 나왔으나, YG를 향한 대중의 시선은 곱지 않았다. 일각에선 "꼬리 자르기가 아니느냐"는 말이 나왔을 정도다. 실제 승리와 YG는 전속 계약을 해지했다고 해도 이번 '버닝썬 게이트' 조사 과정에서 YG역시 자유로울 수 없었다.

승리가 성접대를 할 때 사용했던 카드가 YG 법인카드로 알려진 사실부터, 승리의 홍대 클럽에 대한 탈세 의혹 및 양현석 대표 실소유주 의혹까지 불거졌으며 YG가 소속 아티스트들이 해외에서 올린 수익과 관련해 역외 탈세를 벌였다는 의혹도 제기됐다.

YG를 향한 여론의 질타와 비난은 그 어느때보다 막강해진 상황. 앞서도 YG는 소속 아티스트들의 잦은 마약 스캔들과 각종 구설수에도 침묵으로 일관하거나 소극적인 자세를 보여왔다. 소속 가수들을 믿고 응원하던 팬들 역시 수차례 실망감을 표출해왔으며, 대중은 YG를 '약국'이라고 조롱하거나 비난하는 반응이 부지기수였다.

그럼에도 각성은 커녕, 매번 같은 논란과 구설수에 노출되는 YG의 행보에 대중도 이제 그에 맞는 '보이콧' 행보를 보이는 것으로 여겨진다. 이는 최근 소비자들의 소비 문화와도 맞닿아 있는 지점이다.

사회적 책임이 있는 기업이 이를 망각하거나 문제를 인지하고도 비윤리적인 행위를 했을 때, 이에 대한 소비자들의 합리적인 보이콧이 이어진다. 최근 곰팡이 호박즙 사태만 봐도 그렇다. 마약 스캔들에 휘말린 재벌 3세의 기업 제품에 반감을 표해 해당 기업이 곤혹을 치르는 경우도 마찬가지다.

소비자를 우롱하고 책임없는 비도덕적 기업 행태를 유지하는 오만을 지금의 소비자들은 묵인할 수 없는 것이다.

가수들을 이미지메이킹하고 상품화해서 앨범을 판매하고 다양한 활동으로 수익을 내는 YG도 엄연한 기업인 만큼 소비자도 엄연히 그들의 상품을 거부할 권리가 있다.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연애의 맛' 시즌2 고주원-김보미·이재황-…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연애의 맛’ 시즌2가 마…
기사이미지
황바울 왜?…'섹션' 출연→간미연 …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가수 황바울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
기사이미지
JTBC, 멜로망스 음원 수익 10억 편…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JTBC가 '슈가맨2' 측이 그룹 멜로망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