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FA 최부경과 계약…5년·보수 총액 4억5000만 원

입력2019년 05월 15일(수) 11:02 최종수정2019년 05월 15일(수) 11:02
최부경 / 사진=KBL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농구 서울 SK 나이츠가 FA 최부경, 김우겸과 계약에 성공했다.

SK는 15일 "최부경과 보수 총액 4억5000만 원(연봉 3억6000만 원, 인센티브 9000만 원)에 5년간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최부경은 지난 2012년 신인 드래프트 2순위로 SK나이츠에 입단했다. 상무에서 복귀한 시즌까지 포함해 6시즌 동안 276경기에 출전해 7.7점, 5.2리바운드, 1.5어시스트를 기록했으며 2012-2013시즌 신인상을 수상한 바 있다.

SK는 또 다른 자유계약선수인 김우겸과는 보수총액 6000만 원(연봉 6000만 원)에 2년간 계약을 체결해 대상선수 2명과 계약을 마쳤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핫이슈' 설리, 선배 이성민 호칭 논란→팬…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설리를 향한 갑론을박이 …
기사이미지
'단 하나의 사랑', '봄밤' 꺾고 수…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단 하나의 사랑'이 수목극 1위를 차지…
기사이미지
YG 가수 보이콧, 소비자도 거부할 …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대학가에서 YG 가수 보이콧 움직임이 …
기사이미지
박은영 아나운서, 3세 연하 비연예인과 결혼…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박은영 KBS 아나운서의 결…
기사이미지
류현진, 26일 피츠버그전 출격…7승…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류현진(LA 다저스)이 일요일 아침 피츠…
기사이미지
"'미스트롯' 송가인·홍자·김나희…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진짜 하고픈 일이 있다면 절대로 포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