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행 만루포 한화, 키움 꺾고 2연패 탈출

입력2019년 05월 15일(수) 00:01 최종수정2019년 05월 15일(수) 00:01
사진=DB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인턴기자] 한화 이글스가 키움 히어로즈를 꺾고 2연패 탈출에 성공했다.

한화는 14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 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키움과의 경기에서 7-3 승리를 챙겼다. 2연패를 끊은 한화는 5위 진입에 열을 올리기 시작했다. 반면 키움은 2연패에 빠졌다.

한화의 선발투수 김민우는 5.2이닝 동안 5피안타 3탈삼진 2볼넷 2실점으로 상대 타선을 틀어막으며 승리 투수가 됐다. 타선에서는 최진행이 만루포를 쏘아 올리며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키움의 선발투수 이승호는 6이닝 동안 6피안타(2피홈런) 4탈삼진 5볼넷 6실점으로 부진했다. 서건창이 안타 3개를 때려내며 분전했지만,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선취점은 키움의 몫이었다. 1회초 2사 1,2루 상황에서 제리 샌즈가 중견수 안타를 기록하며 2루에 있던 서건창을 홈으로 불러들였다.

한화도 가만히 있지 않았다. 1회말 2사 만루 상황에서 최진행이 큼지막한 만루포를 쏘아 올리며 4점을 싹쓸이했다.

키움은 3회초 안타로 출루한 이정후가 서건창의 우전안타로 2루까지 진루, 박병호의 희생플라이로 홈인에 성공하며 1점을 만회했다.

분위기를 탄 한화는 달아나는 점수를 쌓았다. 3회말 제러드 호잉의 2루타와 김태균의 좌중간 2루타를 묶어 1점을 추가했다. 5회말에는 호잉이 솔로홈런을 기록하며 팀에 1점을 선물했다. 7회말에는 호잉이 좌중간 1루타로 출루한 뒤, 포일로 홈인에 성공했다. 한화는 7-2로 앞서나갔다.

키움은 8회초 1점을 만회했지만, 더 이상의 추가 만회점은 뽑아내지 못했다.

경기는 한화의 7-3 승리로 끝났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인턴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핫이슈' 설리, 선배 이성민 호칭 논란→팬…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설리를 향한 갑론을박이 …
기사이미지
'단 하나의 사랑', '봄밤' 꺾고 수…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단 하나의 사랑'이 수목극 1위를 차지…
기사이미지
YG 가수 보이콧, 소비자도 거부할 …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대학가에서 YG 가수 보이콧 움직임이 …
기사이미지
박은영 아나운서, 3세 연하 비연예인과 결혼…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박은영 KBS 아나운서의 결…
기사이미지
류현진, 26일 피츠버그전 출격…7승…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류현진(LA 다저스)이 일요일 아침 피츠…
기사이미지
"'미스트롯' 송가인·홍자·김나희…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진짜 하고픈 일이 있다면 절대로 포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