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나, 남편 류필립 이어 첫 연극 도전…'라 쁘띠뜨 위뜨'서 삼각관계 형성

입력2019년 04월 15일(월) 16:22 최종수정2019년 04월 15일(월) 16:32
미나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미나가 남편 류필립에 이어 연극에 도전한다.

미나는 5월 8일부터 26일까지 대학로 후암스테이지 1관에서 공연되는 연극 '라 쁘띠뜨 위뜨'에 출연한다.

'작은 오두막'이란 뜻의 '라 쁘띠뜨 위뜨'는 1947년 프랑스의 앙드레 루센의 코미디 극을 원작으로 한다. 무인도에 갇히게 된 세 남녀 쉬잔느, 필립, 앙리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에서 미나는 쉬잔느 역을 맡는다.

미나는 2002년 데뷔해 '전화받어'로 큰 사랑을 받았다. 특히 지난 해 7월, 류필립과 17세의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결혼해 화제를 모았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아이즈원 '아모르파티' 깜찍 군무+노래, 김…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아이즈원이 '불후의 명곡…
기사이미지
토트넘, 맨시티 또 만났다…손흥민…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토트넘이 맨체스터 시티를 또 만난다.…
기사이미지
[단독] 김그림 웨딩화보 입수, 예비…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슈퍼스타K2' 출신 가수 김그림이 5월…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