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라카리 WBSC 회장 "2019 프리미어 12, 강력한 선수들 출전할 것"

입력2019년 04월 15일(월) 15:00 최종수정2019년 04월 15일(월) 15:00
프라카리 회장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2015년보다 더 강력한 선수들이 출전할 것이다"

리카르도 프라카리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회장이 2019 프리미어 12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프라카리 회장은 15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소공로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2019 프리미어 12 서울 예선라운드 WBSC-KBO 합동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프라카리 회장은 "세계 정상급 야구 강국이며, 프리미어 12, 올림픽 우승팀 한국에 오게 돼 기쁘다. 그런 의미에서 프리미어 12가 KBO 주최로 한국에서 열리게 된 것은 당연하다고 생각한다"면서 "올 11월 개최되는 프리미어 12에는 아메리카, 아시아, 오세아니아의 첫 번째 올림픽 티켓이 걸려 있기 때문에 프리미어 12와 올림픽의 여정에서 가장 기대되는 순간일 것"이라고 전했다.

프라카리 회장은 또 "모든 국가의 로스터는 오픈돼 있다. 확실하게 말할 수 있는 것은 2015년보다 강력한 선수들이 출전할 것이라는 점"이라면서 "(메이저리거 출전에 대해서도) 올림픽 본선행 티켓이 걸려 있기 때문에 (메이저리그 사무국에서) 다른 조치를 취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다만 현재 메이저리그 사무국과 협의가 된 내용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아직 이야기된 것은 없고, 계획 중에 있다"면서 "최대한 빨리 협의해 결과를 도출하겠다"고 전했다.

다음은 프라카리 WBSC 회장과의 일문일답이다.

Q. 어떤 선수들이 이번 대회에 출전하는가?
모든 국가의 로스터는 오픈돼 있다. 누구도 강요, 제외되지 않는다. 참여할 수 있는 조건은 해당 국적 소지자다. 확실하게 말할 수 있는 것은 2015년보다 강력한 선수들이 출전할 것이라는 점이다. 특히 아메리카에서 더 강력한 선수들이 출전할 것이다. 이번 대회는 2020 도쿄 올림픽의 예선을 겸하고 있다.

Q. 메이저리그 사무국과 출전 선수 범위에 대한 교감이 있었는가?
확실하게 말할 수 있는 것은 올림픽 본선행 티켓이 걸려있기 때문에 미국에서 다른 조치를 취하지 않을까 생각한다.

Q. 구체적으로 협의가 된 내용인지, 아니면 추상적인 기대인지 궁금하다.
아직은 이야기된 것이 없지만 계획 중에 있다. 최대한 빨리 협의해 결과를 도출하도록 하겠다.

Q. 도쿄 올림픽 이후에는 야구의 올림픽 종목 포함 여부가 불확실하다.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는 야구가 제외됐다. '야구의 세계화'를 위한 WBSC의 노력은 무엇인가?
정운찬 총재와 대화했을 때도 '야구의 세계화'에 대해 이야기했다. 가장 중요한 것은 야구가 현대화돼야 하며, 젊은 층을 확보해야 한다는 것이다. 아시안게임의 경우, 대륙의 대회로 (현재) 협의 하에 있다. 미래에 대해 이야기한다면 현재 젊은이들은 다른 것을 원한다. 야구를 좋아하지만, 조금 더 새로운 것을 도출할 필요가 있다고 이야기한다. 프리미어 12와 같은 대회는 야구를 세계화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생각한다.

사진=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양현석의 말뿐인 해명 vs '스트레이트' 구체…
기사이미지
"YG 양현석, 현금으로 증거 안 남겨…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방정현 변호사가 양현석 YG엔터테인먼…
기사이미지
송지아 근황, 수지 닮은꼴 '정변'에…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축구선수 송종국의 딸 송지아의 근황이…
기사이미지
고원희, 성형설에 쿨한 반응 "사실은 사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배우 고원희가 자신을 둘…
기사이미지
임효준, 황대헌 바지 내려 '물의'……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쇼트트랙 국가대표팀 전원이 진천선수…
기사이미지
톰 홀랜드부터 톰 크루즈까지, 韓 …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국내 팬들과 특별한 인연을 쌓아 온 할…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