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상우 무실점+샌즈 홈런' 키움, 롯데에 8-3 완승

입력2019년 03월 14일(목) 16:20 최종수정2019년 03월 14일(목) 16:20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키움 히어로즈가 롯데 자이언츠를 격파했다.

키움은 14일 오후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 시범경기 롯데와의 맞대결에서 8-3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키움은 2승1패를 기록했다. 롯데는 1승2패가 됐다.

샌즈는 스리런 홈런을 쏘아 올리며 승리를 견인했다. 장영석은 1안타 2타점을 보탰다. 마운드에서는 선발투수 안우진이 4.2이닝 2피안타(1피홈런) 5탈삼진 4볼넷 2실점으로 승리의 발판을 놨다. 그라운드로 돌아온 조상우는 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았다.

반면 롯데는 선발투수 톰슨이 4.2이닝 5피안타 6탈삼진 4볼넷 3실점에 그친데다, 두 번째 투수 정성종이 0.2이닝 4실점으로 무너지며 어려운 경기를 펼쳐야 했다. 민병헌은 투런포를 가동했지만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키움은 초반부터 점수를 뽑으며 기선을 제압했다. 2회말 임병욱의 2루타와 이지영의 안타를 묶어 가볍게 선취점을 뽑았다. 3회말에는 박병호와 임병욱의 볼넷으로 만든 2사 1,2루 찬스에서 장영석의 2타점 2루타로 3-0으로 달아났다.

롯데는 키움 선발 안우진에 막혀 4회까지 무득점에 그쳤다. 하지만 5회초 1사 1루에서 민병헌이 투런포를 쏘아 올리며 추격을 시작했다.

그러나 키움은 6회말 대거 5득점하며 롯데의 추격의지를 꺾었다. 1사 만루 찬스에서 박동원의 밀어내기 몸에 맞는 공과 김하성의 희생플라이로 2점을 추가했고, 이어 샌즈가 좌중간 담장을 넘어가는 스리런 아치를 그렸다.

롯데는 7회초 무사 2,3루 찬스를 잡았지만, 손아섭의 내야 땅볼로 1점을 따라가는데 그쳤다. 키움은 9회초 등판한 조상우가 1이닝을 1피안타 무실점으로 막으며 승부에 마침표를 찍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기생충' 봉준호 감독의 진화, 칸 영화제 韓…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봉준호 감독은 가장 한국…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아이돌 브랜드평판 1위…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아이돌그룹 100대 브랜드 2019년 5월 …
기사이미지
논란의 잔나비, 숙대 축제 라인업 …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숙명여대가 구설에 오른 밴드그룹 잔나…
기사이미지
효린, 학폭 의혹…"마이크로 맞고 금품갈취…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가수 효린에 대한 학폭 '…
기사이미지
'베이브 류스' 류현진, '결승타+QS…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류현진(LA 다저스)이 퀄리티스타트피칭…
기사이미지
반성 없이 폭주하는 YG, 누가 만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기묘하다. YG엔터테인먼트를 둘러싼 여…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