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 유지태,후배 류준열 극찬 "거목이 될 것"

입력2019년 02월 11일(월) 11:48 최종수정2019년 02월 11일(월) 11:48
돈 류준열, 유지태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유지태가 후배 류준열을 극찬했다.

11일 오전 서울 압구정 CGV에서 열린 영화 '돈'(감독 박누리 제작 사나이픽처스 월광) 제작보고회에 박누리 감독, 배우 류준열, 유지태, 조우진이 참석했다.

이날 유지태는 류준열에 대해 "전작 '소셜포비아'를 봤을 때 어디서 이런 배우가 왔나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스태프들에게도 너무 잘한다. 함께 했지만 정말 기대되는 배우다"며 "지금도 사랑받고 있지만 농담 반 진담 반으로 '거목이 될 거다'는 이야기를 했었다"고 극찬했다.

또 조우진에 대해서는 "말해 뭐 하나. '내부자들' 때 보고 만나보고 싶었다. 생각보다 나이가 많더라. 나이 만큼의 아우라가 있다. 심지가 굳은 배우다"고 표현했다.

3월 개봉하는 '돈'은 여의도 증권가에 입성한 신입 주식 브로커 조일현(류준열)이 큰 돈을 벌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되고, 점차 변해가는 모습을 그린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 사진=팽현준 기자]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프로듀스X101' 종영] '어그로' 판 깔아준…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신선할 거라고 생각했던 …
기사이미지
'7이닝 7K 1실점' 류현진, 11승 달…
기사이미지
양현석 'YG 왕국'의 몰락, 단단히 …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YG 왕국'이 끝도 없이 추락 중이다. …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